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 & story

언론보도자료

소식&체험기 언론보도
언론보도자료 상세
제목 [의학칼럼] 시력교정술 라식과 라섹 차이는?
등록일 2021.02.02 조회수 119
겨울철이 되면 안경에 김이 서리는 경우가 많다. 이 때문에 안경 착용자들은 불편함을 호소하곤 한다. 특히 이번 겨울엔 마스크 착용까지 해야하면서 불편함은 더욱 가중됐다. 이런 이유로 시력교정술을 고려하는 사람이 늘었다.

라식이나 라섹 수술은 가장 보편적으로 진행되는 수술이다. 최근에는 덥고 습한 여름철 날씨로 인해 안경 착용의 불편함이 커져 시력교정술을 받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라식과 라섹은 차이점이 분명하기 때문에 정밀 검사를 바탕으로, 의료진과 상담 후 자신의 눈 상태에 맞는 시력교정술을 선택하여 안전하게 시력을 교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라식과 라섹의 가장 큰 차이는 각막의 실질 부위를 노출시키는 방법이다. 라식 수술은 각막에 얇은 절편을 만들어 젖힌 다음 드러난 각막을 깎은 후 다시 원위치에 덮어주는 방법이다. 반면 라섹 수술은 각막 상피만을 벗겨내고 각막 조직을 깎아내 시력을 교정한다.

라식수술은 비교적 빠른 시간 안에 시력을 회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한편으로는 각막 절편이 외부 충격에 의해 떨어져 나갈 염려가 있어 수술 후에도 각별한 관리 및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각막 절편을 만들고 또 다시 덮어야 하는 과정 때문에 각막 두께가 얇은 사람은 라식 수술을 이용하기 어려울 수 있으며 눈 시림이나 빛 번짐, 안구건조증 등의 부작용이 따를 수 있음에 유의해야 한다.

라섹은 수술 후 통증이 있을 수 있고 시력 회복이 다소 느린 편이지만, 라식과 달리 각막 절편을만들지 않기 때문에 안정성이 뛰어나고 외부 충격에 강한 장점이 있다. 또한, 각막이 얇아 라식이 어려운 사람에게도 적용이 가능하다.

이처럼 시력교정술은 장단점이 분명하므로 각막의 두께와 시력, 동공 크기, 근시 정도에 따라 수술법이 달라져 정밀 검사가 필수적이다. 즉 어떤 수술이 더 위험하거나 안전한 것이 아니라, 자신의 눈 상태에 적합한 방법을 선택해야 가장 만족스러운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것이다.

사진=강남밝은미소안과 구면 대표원장

강남밝은미소안과 구면 대표원장은 “라식과 라섹 두 가지 수술법 중 어느 것이 특별히 이상적인 수술방법이라고 권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개인마다 눈 상태와 조건이 다르기 때문에 의료진과의 상담을 통해 수술법을 찾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출처 : 환경일보(http://www.hkbs.co.kr)